《제11회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

The 11th Amado Annualnale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은 기획자와 작가가 팀을 이뤄 전시를 만드는 시작부터 협업하는 전시다. 2013년 개관전으로 시작한 이 형식은 11회를 맞은 올해도 기획자와 작가의 협업의 방향을 유지한다. 지난해 공모를 통해 작가와 기획자, 곽기쁨(작가)×박예린(기획자), 양하(작가)×최은총(기획자), 양희아(작가)×김남수(기획자), 정혜정(작가)×문아름(기획자), 총 4팀이 선정되었다. 기획자들은 작가의 근작과 그들의 최근 관심으로부터 무엇을 초점화할 것인가, 어떤 부분을 쟁점화할 것인가를 제시하였고, 작가들은 기획의 문제의식을 보유하면서도 새로운 창작을 위해 분투한다. 이런 여정을 거친 본 전시는 작가들이 가진 모종의 문제의식에 개입하는 기획자들의 제안과 해석, 보이지 않는 시공간과 존재들을 호명하는 다성의 목소리를 드러낸다.

<제11회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_난상토론>

-일정: 2024년 5월 2일, 오후 3시 - 6시
-참가신청: 향후 아마도예술공간 홈페이지 및 SNS, 모객 신청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