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

《THE 8TH AMADO ANNUALNALE》

아마도애뉴얼날레는 ‘목하진행중’이라는 부제가 의미하듯 전시의 준비와 시작, 끝의 경계를 허물어버림으로써 내밀한 과정을 드러내고자 하며, 전시를 중심으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이야기들이 생성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 본 전시에 참여한 4명/팀의 기획자 및 작가는 팬데믹으로 정지된 상태에서 코로나와 공존하는 ‘새로운 규범’에 익숙해지기 위해 ‘왜’를 지우고자 한다. 전시를 통해 틀에 박힌 생각과 감각을 버리고, 그것들이 지속적으로 변해가는 것을 경험하는 통과지점으로서의 장소를 제공한다.

The Amado Annualnale aims to uncover the intimate process of exhibition-making by transcending the barriers between preparation, beginning, and conclusion. Its subtitle emphasizes the desire to generate diverse narratives that emerge throughout the exhibition. The four participating curators and artists seek to eliminate the question of “why” and instead acquaint themselves with the “new norms” that exist in a state of suspension due to the ongoing COVID-19 pandemic. This exhibition serves as a transitional space, inviting visitors to release preconceived notions and perceptions, allowing them to embrace the constant evolution of the experi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