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학교 시각디자인학과 기획전 《쓸만한 구석》

Kookmin University Visual Communication Design Exhibition - Useful Side

《쓸만한 구석》은 국민대학교 시각디자인학과 4학년들이 기획한 전시로, 각자의 졸업작품들을 컨텐츠로 삼아 보다 의미 있고 풍부한 전시를 꾸려 보고자 하는 새로운 움직임이다. 이 전시는 완성된 작품들의 잠재성과 성립 근거를 탐구하여 전시의 형태로 담아내고자 한 전시로, 워크숍과 마켓, 영상 매체의 활용 등과 자유로운 아마도예술공간과의 만남은 이번 전시의 ”쓸만한 구석”을 선보인다.

'Useful Side' is an exhibition organized by Kookmin University’s fourth–year visual design students. The exhibition represents a new movement to create a more meaningful and enriching exhibition using their graduation works as content. The exhibition aims to showcase the potential and rationale of the completed works and present them in a curated and thought–provoking way. The exhibition explores various forms such as workshops, markets, and video media, presenting the “Useful Side” of the exhibi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