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아마도전시기획상 《시대정신: 非–사이키델릭; 블루》

The 3rd Amado Exhibition Award 《ZEITGEIST: 非–PSYCHEDELIC; BLUE》

《시대정신: 非–사이키델릭; 블루》은 ‘시대정신’ 시리즈의 첫 전시로서 ‘인터넷 이후의 예술’(art after the internet)과 1980–90년대 출생자들의 세대론을 함께 다룬다. 우리는 80–90년대 출생의 작가들의 시대정신을 정의할 수 있을까. 그것은 규정보다 오히려 부정(negation)으로서만 유추해볼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전시는 ‘非–사이키델릭’하지만, ‘블루’한 시대정신을 담고 있다. 누군가 사이키델릭을 기대하고 온다면, 그 개념이 떠나간 궤적만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 오프닝: 2016년 5월 23일(월) 오후 6시, 아마도예술공간 1층 Bar
Zeitgeist: Non–Psychedelic; Blue is the inaugural exhibition of the “Zeitgeist” series, exploring the intersection of “art after the internet” and generational theories relating to individuals born in the 1980s and 1990s. While it is difficult to pinpoint a definitive zeitgeist for these artists, the exhibition suggests a prevailing mood through negation rather than prescription. As such, it is characterized as “non–psychedelic” yet imbued with the “blue” spirit of the times. Visitors should not expect a psychedelic experience, but rather witness the evolution of the concept's departure.